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식약처, 생물학적 제제 시험항목서 '이상독성부정시험' 삭제 추진

등록 2022.06.29 09:18: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생물학적제제 기준 및 시험방법’ 개정안 행정예고


associate_pic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재희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신 과학 수준과 국제적으로 조화된 품질 기준을 생물학적 제제에 반영하기 위한 ‘생물학적제제 기준 및 시험방법’ 일부개정고시안을 행정예고하고, 오는 7월 19일까지 의견을 받는다고 29일 밝혔다.

생물학적 제제는 생물체에서 유래된 물질이나 생물체를 이용해 생성시킨 물질을 함유한 의약품으로, 백신·혈장분획제제 및 항독소 등을 포함한다.

식약처 주요 개정 내용은 완제의약품에 대해 실시하는 ‘이상독성부정시험’을 삭제하는 것으로, 고시 개정 시 생물학적제제에서 폐렴구균 백신 등 총 48종은 해당 시험을 실시하지 않아도 된다.

이상독성부정시험은 제조 시 유입될 수 있는 외래 물질로 인한 이상반응을 확인하기 위해 마우스나 기니피그에 약물을 투여해 7일간 관찰하는 실험을 말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그동안 제조·품질관리를 준수하는 제조과정이 자리를 잡으면서 외래물질 유입 가능성이 최소화됐고 완제의약품에서 수행하는 무균시험, 엔도톡신시험 등으로 제품 오염 여부 확인이 가능해 이상독성부정시험 폐지를 추진하게 됐다”며 “이는 미국·유럽 등 선진국에서도 삭제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개정이 제약기업 생물학적 제제 품질관리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안전에 영향이 없는 규제는 합리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