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군산해경, 내달 4일 '2022 해상방제 민·관 합동훈련' 실시

등록 2022.06.29 10:26: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6개 기관과 5개 민간단체서 선박 13척, 인원 90여명 참여

associate_pic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군산해양경찰서는 내달 4일 군산 비응항 인근 해상에서 대규모 해양오염사고를 대비한 '2022년 해상방제 민·관 합동훈련'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군산지방해양수산청, 전라북도, 군산시청 등 6개 기관과 5개 민간단체에서 선박 13척, 인원 9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다.

화물선과 충돌한 유조선의 화물탱크가 파공돼 적재 중이던 벙커-C유 10t이 해상으로 유출된 상황을 가정해 실시할 예정이다.

해경 구조대의 사고 선박의 파공부위 긴급 봉쇄를 시작으로 적재된 기름을 다른 선박으로 이적해 유출되는 기름을 최소화하는 민간 부분과의 협력 훈련을 먼저 실시하고, 유출된 기름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오일펜스 설치와 유회수기 운용 등 기름 포집·회수와 사고 선박 비상예인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중질유부착재 설치 훈련을 통해 사고 해상 주변의 어장과 양식장 등 해양오염 민감자원에 대한 해양환경보호 역량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황선화 해양오염방제과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충돌·좌초 등 복합적인 해양오염사고에 대한 현장대응역량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민·관 합동훈련을 통해 방제 협력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