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 해수욕장 28곳…7월 1일부터 차례로 개장

등록 2022.06.30 09:37: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일상회복 따른 이용객 증가 대비 안전사고 예방에 총력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장봉도 옹암해변 전경. (사진=인천시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오는 7월 1일부터 중구 4개소, 강화군 2개소, 옹진군 22개소 해수욕장이 순차적으로 개장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오는 1일 왕산·을왕리·하나개·동막·민머루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7월 9일에는 십리포·장경리 해수욕장 ▲7월 18일에는 옹암·수기해수욕장 ▲7월 21일에는 서포리·떼뿌루·장골·이일레 해수욕장 등이 순서대로 개장된다.

관내 해양수산부 지정 해수욕장 11개소에 대해서는 개장 전 수질 및 토양의 환경기준 적합여부를 검사해, 관광객이 안심하고 해수욕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또 시는 해수욕장 개장에 앞서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마스크 착용 완화 등 일상회복에 따른 해수욕장 이용객 증가에 대비해 안전사고 예방 및 실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군·구청, 경찰서, 소방서, 해경으로 이뤄진 170여 명의 안전관리요원을 배치하고 안전감시탑, 인명 구조함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장비도 점검한다.

박영길 시 해양항공국장은 “일상회복과 함께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게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해수욕장을 찾으실 때는 물놀이 안전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고,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는 정부 생활방역 수칙에 따라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