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文 "김훈 '하얼빈', 광복절 연휴에 읽으면 좋을 소설"

등록 2022.08.14 11:49:47수정 2022.08.14 13:05: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훈 신작 장편소설 '하얼빈' 출간 (사진=문학동네 제공) 2022.08.0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신재우 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이 광복절 연휴에 읽으면 좋을 소설로 김훈 작가의 신작 장편소설 '하얼빈'을 추천했다.

문 전 대통령은 1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훈의 신작 '하얼빈'은 광복절 연휴에 읽으면 좋을 소설"이라며 "내가 글쓰기의 모범으로 생각하는 짧은 문장과 간결한 문체의 힘을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고 했다.

그는 "작가는 하얼빈역을 향해 마주 달려가는 안중근과 이토 히로부미의 여정을 대비시키면서, 단지 권총 한 자루와 백 루블의 여비로 세계사적 폭력과 야만성에 홀로 맞섰던 한국 청년 안중근의 치열한 정신을 부각시켰다"며 추천 이유를 밝혔다.

또 문 전 대통령은 "작가는 독자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동양평화'를 절규하는 그의 총성은 지금의 동양에서 더욱 절박하게 울린다"고 썼다"며 "천주교인이었던 안중근의 행위에 대해 당대의 한국천주교회가 어떻게 평가했고, 후대에 와서 어떻게 바로 잡았는지 살펴보는 것도 뜻깊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 전 대통령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책 추천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달 '시민의 한국사'를 비롯해 ‘짱깨주의의 탄생’, ‘다정한 것이 살아남는다’, '실크로드 세계사' 등의 책들을 지속해서 소개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원문 (사진 =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hin2r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