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우미희망재단, 다문화가정 아동 위한 '째깍섬 캠프' 성료

등록 2022.11.21 09:56: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아동·교사 60여 명 한 자리…다양한 체험기회 제공

우미희망재단, 다문화가정 아동 위한 '째깍섬 캠프' 성료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우미희망재단은 지난 19일 '우미 多Dream 多이룸(우다다)'에 참여하는 다문화가정 아동의 정서적 활동을 지원하는 '째깍섬 캠프'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째깍섬 캠프'는 60여명의 아이들과 교사들이 한 자리에 모여 교류하며 다양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기획됐다.

아이들에게 미술 수업, 농부 체험, 놀이터 프로그램 등 풍부하고 다양한 놀이 기회를 제공했으며, 사업에 참여하는 교사들을 격려하는 자리도 가졌다.

'우다다'는 우미희망재단이 후원하고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째깍악어가 사업을 수행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나주, 함평, 가평, 연천, 용인 등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아동들을 대상으로 학습과 놀이 돌봄을 제공한다.

우미희망재단 관계자는 "이번 째깍섬 캠프를 통해 아이들이 행복하게 놀면서 많은 친구들을 사귀었기를 바란다"며 "향후 지역과 대상을 확대해 더욱 많은 다문화가정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