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양시, 시민안전보험 보장항목 확대

등록 2022.11.28 15:46: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교통사고 제외한 상해사망 보장 추가

associate_pic

고양시청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고양=뉴시스] 송주현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일상생활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피해를 입은 시민을 위해 보험금을 지급하는 시민안전보험을 갱신 가입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갱신으로 시민이 교통사고를 제외한 상해사고로 사망할 경우 보험금 100만 원을 받을 수 있도록 보장항목이 확대된다.

시민안전보험은 고양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시민이라면 별도의 보험료 부담이나 가입절차 없이 자동으로 가입된다.

 또 전국 어디에서 사고를 당해도 타 보험과 중복해서 보장받을 수 있다.

오는 2023년 말까지 적용되는 보험의 보장항목은 ▲상해 사망(교통사고 제외) ▲화재·폭발·산사태 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화상수술비로 보장항목에 따라 최대 100만 원부터 2000만 원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시는 2019년 11월 시민안전보험에 첫 가입한 후 4년째 운영하고 있다.

과거 사고라도 보장항목에 해당한다면 사고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에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다만, 보험 가입기간에 따라 혜택이 달라 꼼꼼히 보장항목을 살펴봐야 한다.

고양시 시민안전보험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보험사 통합상담센터(1522-3556) 또는 고양시민원콜센터(031-909-9000)로 문의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