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제4회 경기도민 정책축제…김동연 "아래로부터 반란"

등록 2022.12.02 21:15: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도민 제안 10개 의제 원탁토론

associate_pic

2일 오후 수원시 영통구 수원컨벤션센터 3층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도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민 정책축제 타운홀 미팅이 열리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박상욱 기자 = '제4회 경기도민 정책축제'가 2~3일 수원컨벤션센터와 수원시 팔달구 옛 경기도청사에서 열린다.

행사 첫날인 이날 ▲원탁토론 10개 주제(도민제안 주제) ▲도지사와의 정책 타운홀미팅(열린 주민회의) ▲도민자유발언 등이 진행됐다.

원탁토론에서 제안된 10개 주제는 ▲안전한 돌봄과 보육을 위해 실현해야 할 지역사회 통합돌봄 ▲지속가능한 노인공공일자리 확대 ▲경기도 내 교통약자 이동 편의를 위한 플랫폼 통합서비스 등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1400만 도민 모두가 기회에 목말라 있는데, 도민에게 더 많고 고른 기회를 제공할 아이디어를 만들기 위해 주장한 것 중에 하나가 '아래로부터의 반란'"이라며 "우리 사회를 변화하고 개혁하는 것은 고위 관료나 엘리트가 아닌 청년, 어르신, 자영업자 등 이름 없어 보이는 민초들의 목소리, 생활 정치, 사고방식임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4년 동안 열심히 일하면서 아래로부터의 반란을 일으켜보고 싶다"며 "경기도를 바꾸고, 경기도가 바뀜으로써 대한민국을 한번 바꿔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3일에는 옛 경기도청사에서 원탁토론, 홍보부스 운영, 축하공연 등이 펼쳐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