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TFT 꾸리고, 설문조사하고'…성빈센트병원, 조직문화 쇄신 구슬땀

등록 2023.12.01 16:0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성빈센트병원이 진행한 커피차 이벤트 모습. (사진=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빈센트병원이 진행한 커피차 이벤트 모습. (사진=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양효원 기자 =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이 '행복한 병원' 만들기에 돌입했다.

성빈센트병원은 1일 '행복한 병원 만들기 프로젝트'를 시작, 조직 문화 개선을 시작했다. 이번 프로젝트 주제는 '좋은 사람들과 좋은 마음이 함께 하는 성빈센트병원'이다.

성빈센트병원은 앞서 성공적인 프로젝트를 위해 조직문화혁신위원회를 구성한 바 있다. 조직문화혁신 프로젝트를 선포하고, 부서장 대상 설명회와 설문조사, 전 직원 설문조사 등을 통해 전 교직원과 취지를 공유하고 의견을 모았다.

이어 모두 65명 교직원으로 구성된 'Vincent Vibe TFT'를 발족, 관심 분야에 따라 7개 그룹으로 나눠 병원 조직 문화 개선과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에는 스마트의료 심포지엄 및 강좌와 교직원을 위한 커피차 및 간식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커피차 이벤트는 교직원이 서로 응원과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성빈센트병원은 조직문화혁신위원회를 주축으로 새로운 시대와 변화 흐름에 맞는 조직 문화 혁신을 이끌어 내기 위한 전방위적 노력과 활동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고승현 조직문화혁신위원장(내분비내과 교수)은 "성빈센트병원은 더 좋은 병원으로 나아가기 위한 변곡점에 섰다"며 "어제보다 오늘이 더 행복한 성빈센트병원을 만들기 위해 전 교직원과 함께 다각도 방안을 강구하고 이를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성빈센트병원 조직문화혁신위원회. (사진=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빈센트병원 조직문화혁신위원회. (사진=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hy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