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헌신에 감사"…서울 서북병원 자원봉사자 기념식 개최

등록 2023.12.05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1년 간 활발한 봉사 펼친 50여 명 참석

[서울=뉴시스]서북병원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포스터.(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서북병원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포스터.(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유엔이 정한 '세계 자원봉사자의 날'인 5일을 맞아 1년 간 서울시 서북병원을 빛낸 자원봉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서북병원은 이날 오후 3시 병원 대회의실에서 자원봉사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서북병원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기념식에서는 올 한 해 자원봉사 활동을 담은 영상 상영과 재능기부 음악 공연 등이 이어진다.

서북병원 자원봉사자 중 2023년 서울특별시 봉사상(우수상), 자원봉사 유공 표창을 수상한 이들에 대한 축하 자리도 마련됐다.

서울시 봉사상(우수상) 수상자 최옥분(67)씨는 서북병원 호스피스 발마사지 자원봉사와 입원환자의 심리적 안정을 위한 정서 지지 상담으로, 2009년부터 현재까지 3589시간의 자원봉사를 이어왔다.

자원봉사 유공 표창자인 우인준(62) 목사는 2009년부터 호스피스병동 입원환자에게 영적돌봄 자원봉사를 꾸준히 실천, 삶의 마지막을 준비하는 환자들이 정서적 안정을 유지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이창규 서북병원장은 "올해도 자원봉사자 여러분의 사랑과 헌신 덕분에 환자들에게 더 나은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자원봉사자와 함께 의료분야 약자와 동행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