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비즈니스 한국어 수업 개설에 큰 도움"…아세안 세종학당 워크숍 호응

등록 2023.12.08 17:05: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2023 아세안 세종학당 지역별 워크숍’ 참가자들이 개회식을 가진 뒤 기념 촬영하고 있다.(사진=세종학당재단 제공) 2023.12.0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2023 아세안 세종학당 지역별 워크숍’ 참가자들이 개회식을 가진 뒤 기념 촬영하고 있다.(사진=세종학당재단 제공) 2023.12.0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신재우 기자 = 세종학당재단이 베트남 호찌민시에서 '2023년 아세안 세종학당 지역별 워크숍'이 1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7~8일 진행된 워크숍에는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세안 지역 7개국 43개 세종학당 한국어 교원 등이 참여했다. 연수 프로그램은 재단 이사장 특강, 비즈니스 한국어, 통·번역 과정 등 아세안 지역 세종학당 운영관계자들의 공통 관심사 위주로 구성됐다.

신한은행, CJ, 롯데 등 현지 한국기업 관계자들로부터 비즈니스 한국어 교육의 방향에 대해 듣는 시간도 마련됐다. 실제 비즈니스 현장의 수요를 관계자의 말로 직접 청취한 참가자들은 실제 기업의 진출 과정에서 기업과 현지 직원들과의 소통 관련 어려움에 대해 구체적으로 질문했고 "향후 비즈니스 한국어 수업 개설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내가 처음 만난 한국문화, 지금 함께 나누고픈 한국문화’를 주제로 한 토론 시간도 있었다. 토론에는 올해 주베트남대한민국대사배 말하기 대회 수상자 4명이 참가해 각자의 경험과 생각을 통해 세종학당이 학습자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해영 재단 이사장은 "한국과 한국문화에 가장 관심이 많은 지역에서 개최하게 된 워크숍이기에 그 어느 때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워크숍 내용을 구성하기 위해 공을 들였다"며 "아세안 지역의 높은 한국어 수요만큼이나 이를 충족시키기 위해 고생하고 있는 많은 세종학당 관계자의 노력에 감사를 전한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2ro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