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울산

"바이오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앞당긴다"…UNIST, 성과보고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4 12:25:28  |  수정 2021-02-24 14:26:15
해외 진출 지원받은 5개 기업 성과 소개…우수사례 공유
associate_pic
UNIST 전경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울산에 바이오 분야 스타트업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혁신적 기술을 세계시장에 성공적으로 선보일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서다.

UNIST(울산과학기술원)는 24일 교내 창업공간 유니스파크에서 ‘2020년도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해외형 실험실창업혁신단 사업 최종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20년 UNIST가 주관해 진행한 바이오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프로그램은 실험실 창업기업들에 미국 UC 샌디에이고(San Diego)와 연계한 글로벌 멘토링을 비롯한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했다.

온라인으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2부로 구성됐다. 1부에서는 2020년 실험실창업혁신단 사업의 지원을 받은 5개 기업의 성과를 발표했고, 이어진 2부에서는 기존 UNIST의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 참여해 우수한 성과를 거둔 2개 기업의 사례를 공유했다.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구미현 기자 = 24일 UNIST 유니스파크에서 ‘2020년도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해외형 실험실창업혁신단 사업 최종 성과 보고회’가 열렸다. 2021.02.24. (사진=UNIST 제공)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1부에 참여한 기업들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재정립한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각 분야별 전문가들과 비즈니스 모델 검증 및 사업 전략 보완점 논의를 진행했다.

먼저 ㈜서홍테크(대표 강현덕)가 욕창을 방지하는 스마트 매트와 보행 시 족압 이상을 줄일 수 있는 스마트 인솔 제품을 소개했다. 이어 ㈜타이로스코프(대표 박재민)는 갑상선 호르몬 수치를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술을, ㈜입셀(대표 주지현)은 유도만능줄기세포를 기반으로 한 세포치료제를 선보였다.

이와 함께 ㈜에이치엔비지노믹스(대표 홍정한)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한 근골격계 질환 진단 및 예후 예측 시스템을, ㈜마이오텍사이언스(김현수 대표)가 근감소증 치료를 위한 신약 치료제 개발 현황을 발표했다.

2부에서는 기존 UNIST의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 참여했던 기업들의 우수사례 공유가 있었다. UNIST 교원창업기업 ㈜리센스메디컬(대표 김건호)과 ㈜클리노믹스(대표 김병철, 박종화)는 각각 진행하고 있는 해외사업에 대해 소개했다.

이후 각 창업기업과 투자사, 창업관계자들은 해외시장 진출에 필요한 현지 적용 가능 비즈니스 모델 정립, 인·허가 컨설팅, 현지 법인 설립 등에 대한 정보를 자유롭게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권순용 UNIST 산학협력단장은 “글로벌 시장진출 지원 사업은 해외진출 성공사례를 늘리고, 해외진출 맞춤형 인큐베이팅 노하우를 쌓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글로벌 시장진출 사례를 늘리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장해 선순환 창업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는 기획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온라인으로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UNIST와 UC 샌디에이고, 울산테크노파크,  울산광역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와 슈미트, 미래과학기술지주, 빅뱅엔젤스, 민트벤처파트너스, 이앤벤처파트너스, 더웰스인베스트먼트, 네이버헬스케어연구소 등 10여개 투자사 및 엑셀러에이터가 참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