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수용 "정준하와 악감정? 그냥 극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1 09:20:4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수용이 정준하와 싸웠다는 이야기에 재치있게 해명했다. (사진 = JTBC '1호가 될 순 없어' 캡처) 2021.06.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성유민 인턴 기자 = 김수용이 정준하와 싸웠다는 이야기에 재치있게 해명했다.

20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모(毛)모임 멤버들이 세발식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휘재는 김수용이 정준하 때문에 야구 팀을 탈퇴했다며 두 사람이 어색한 사이라고 언급했다. 이에 멤버들은 "풀어라 풀어라"라고 외쳤고, 정준하는 "아니 뭘 풀어"라며 멋쩍어했다.
 
이휘재는 "수용이 형이랑 오랜만에 보는 거 맞잖아"라며 분위기를 몰아갔다.

정준하는 인터뷰에서 "이건 누가 봐도 휘재가 만들어낸 이야기다. 수용이 형이랑 불편한 관계였으면 여기 어떻게 나왔겠나"라고 말하며 웃었다.

김수용은 "감정이 아주 안 좋고 이런 건 사실 아니다. 그냥 극혐?"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ymsu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