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보성 "몽둥이 든 양아치 3명과 격투 벌여"…왜?

등록 2021.09.14 21:53:4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보성 2021.09.14(사진=김보성 소속사)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배우 김보성이 과거 쌍방 폭행에 휘말린 비화를 밝혔다.

김보성은 14일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서 남다른 의리 비결에 대해 "양심껏 행동해라, 이후 결과는 신에게 맡기라"라고 말했다. 

김보성은 "예전에 한 커플이 데이트를 하는데, 양아치 3명이 몽둥이 들고 오는 것을 보고 도망가라고 하고 격투를 벌였다"고 밝혔다.

하지만 김보성은 증인이 없어서 쌍방 폭행에 휘말렸다고. 김보성은 당시 난처했던 상황에 대해 "양심껏 행동해 두려울 게 없었다"고 말했다.

김보성의 사연에 DJ 뮤지와 안영미는 "하늘이 알고, 땅이 알고, 내가 알았다. 그러면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