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시종 충북지사, 진천·음성 코로나19 방역현장 점검·격려

등록 2021.09.19 16:3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진천=뉴시스] 강신욱 기자 = 이시종(왼쪽) 충북도지사가 19일 진천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송기섭(오른쪽) 진천군수로부터 방역 진행상황을 듣고 있다. 이 지사는 이날 추석 연휴를 반납하고 일선방역 현장에서 헌신하는 의료진과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사진=충북도 제공) 2021.09.1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진천·음성=뉴시스] 강신욱 기자 =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추석 연휴 이틀째인 19일 진천과 음성 코로나19 방역현장을 점검하고 의료진과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이 지사는 이날 진천군보건소와 음성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차례로 방문했다.

이 지사는 송기섭 진천군수와 조병옥 음성군수로부터 방역 진행상황을 듣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 지사는 "고향에도 가지 못하고 코로나19 방역에 애쓰는 의료진과 공직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도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예상보다 빠른 지난 16일 충북도민의 70%가 코로나19 1차 예방접종을 완료해 단계적 일상회복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 지사는 "추석 연휴 기간 이동량 증가가 예상되고 코로나19 재확산이 우려되는 엄중한 상황이다. 추석이 방역의 성패가 달린 중대 기로가 될 것"이라며 "연휴 기간 철저한 방역에 나서 달라"고 방역 근무자들에게 주문했다.
associate_pic

[음성=뉴시스] 강신욱 기자 = 이시종(왼쪽) 충북도지사가 19일 음성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조병옥(오른쪽) 음성군수로부터 방역 진행상황을 듣고 있다. 이 지사는 이날 추석 연휴를 반납하고 일선방역 현장에서 헌신하는 의료진과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사진=충북도 제공) 2021.09.19. photo@newsis.com

도민에게는 가족·친지 간 모임을 최대한 자제하고 의심증상이 있으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는 등 방역수칙 준수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충북의 사회적 거리두기는 다음 달 3일까지 강화된 3단계+α가 적용되고 있다.

충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오후 1시30분 기준 5819명, 사망자는 74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sw6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