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증평 농촌축제 '북치고 장구치는 둔덕제' 첫선

등록 2021.10.23 17:16:20수정 2021.10.23 18:0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증평들노래축제 열리는 둔덕마을 주민 주체로 진행

associate_pic

[증평=뉴시스] 강신욱 기자 = 솔마루예술봉사단이 23일 충북 증평군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에서 열린 1회 북치고 장구치는 둔덕제에서 방문객들이 관람하는 가운데 공연하고 있다. (사진=증평군 제공) 2021.10.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증평=뉴시스] 강신욱 기자 = 마을 주민들이 주체가 된 농촌축제가 첫선을 보였다.

23일 충북 증평군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에서는 '1회 북치고 장구치는 둔덕제'가 둔덕마을 주민 140여 명 주체로 진행됐다.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열린 이번 축제는 농림축산식품부, 충북도, 증평군이 후원했다.

행사는 ▲태극기 바람개비와 DIY 등불 전시 ▲타임슬립 사진 전시 ▲마을동아리 작품 전시 ▲작은 음악회 등이 진행됐다.
associate_pic

[증평=뉴시스] 강신욱 기자 = 23일 충북 증평군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에서 열린 1회 북치고 장구치는 둔덕제 행사장에 DIY 등불이 전시돼 있다. (사진=증평군 제공) 2021.10.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기엽 둔덕마을회축제추진위원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많은 사람이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다. 마음에 위로와 힐링을 하도록 마을주민들이 전시회와 음악회 등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둔덕마을은 해마다 6월이면 전국민속놀이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받은 장뜰들놀이와 애환의 아리랑고개 공연, 사랑의 퓨전음악회 등이 어우러진 한마당 축제인 증평들노래축제가 열린다. 지난해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ksw6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