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 한 고교서 야구부 선배가 후배 폭행…피해 학생 6명

등록 2021.11.28 15:39:46수정 2021.11.28 17:3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구시교육청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대구의 한 고등학교 야구부에서 선배가 후배를 폭행했다 전학 조치됐다.

28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1학기 한 고등학교 야구부에서 A(2학년)군이 1학년 후배들에게 바닥에 머리 박기를 시키고 욕설 등을 했다.

A군은 야구방망이로 후배 B군의 엉덩이를 때리고 장비를 빌려간 뒤 돌려주지 않는 등 지속적으로 괴롭혔다.

해당 고교는 지난 9월 피해 학생으로부터 '선배에게 폭행당했다'는 신고를 받고 조사를 벌였다.

조사 결과 1학년생 6명이 폭행 등의 피해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해당 고교는 학교폭력대책심의위원회를 열지 않은 채 A군을 전학시키고 사건을 자체 종결했다.

대구교육청 관계자는 "학폭위를 소집하지 않는 것은 피해 학생들 측의 동의를 받았기 때문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하지만 이 부분에 대해 문제가 없었는지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