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호영 "이재명 방문, 전북이 호남정치의 당당한 주체로 선 것"

등록 2021.12.06 11:43: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북 매타버스 뜨거운 환영 속 전북에 대한 후보 의지 듣는 자리
새만금 등 전북 현안 의논하고 해결하기 위한 의미있는 일정 평가
민주당 전북도당, 조만간 도당선대위 구성 완료 예정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의원(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이 이재명 대선후보의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 전북 방문에 대해 총평하는 기자간담회를 열고 의견을 밝히고 있다. 2021.12.6 le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의원(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이 이재명 대선후보의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 전북 방문에 대해 “전북이 호남정치의 당당한 주체로 서게 된 자리였다”고 총평했다.

이재명 후보는 지난 3일 전북 익산 일정을 시작으로 사흘간 전주와 완주, 정읍, 진안, 무주 등  전북지역 곳곳을 돌며 지역 현안을 듣고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안호영 의원은 6일 전북도의회에서 이번 전북 방문을 결산하는 기자간담회를 갖고 “후보가 가는 곳마다 뜨거운 환영을 받고 뜨거운 성과를 가두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안 의원은 “통상 전북 방문의 경우 광주, 전남을 거쳐 가는 곳으로 여겼는데 이번 일정은 전북을 독자적으로 중요성을 인식한 일정이었다”면서 “전북 매타버스 현장에서 현안에 대한 후보의 의지를 볼 수 있었으며 지역 발전 지원 의사를 충분히 확인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associate_pic

[진안=뉴시스] 최동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5일 전북 진안군 인삼상설시장을 방문해 어린이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1.12.05. photocdj@newsis.com

안 의원은 이어 “실제 이 후보는 이번 전북 방문 기간동안 ▲새만금 해수유통과 조력발전 등에 대해 속도감 있는 정리, 추진 ▲완주 수소산업 지원을 통한 관련산업 메카 구상 ▲남원 공공의료대학원의 약속 ▲청년의 바람과 의견 수렴 등 국가균형 발전과 지역 소멸에 대한 구체적인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 안 의원은 이번 일정에는 이 후보가 전북만 아닌 중요한 전국 메시지도 전달했다며 ▲조국 전 장관에 대한 거듭 사과와 반성 ▲검찰개혁 필요성 강조 ▲기본소득문제 등도 나누어졌다고 전했다.

안 의원은 “특히 정세균 전 국무총리의 후보에 대한 지지 모습은 이 후보에게 큰 힘을 얻었을 것”이라며 일정 전반에 대한 성과에 만족감을 나타내며 전북 도민의 성원과 지지를 당부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부인 김혜경 씨가 5일 전북 정읍시 성광교회 주일예배 참석을 마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2021.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안 의원은 전북도당 차원의 도당선대위가 금주 내 구체적인 일정과 방향에 대해 공개될 것임을 밝혔다.

안 의원은 “기존 당 중심의 선대위가 아닌 지역 청년이 분아별로 참여하는 형태의 조직이 될 것”이라며 “기존 활동하는 분들과 국회의원들은 지역위원회와 또 다른 위치에서 활동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안호영 의원은 "이번 매타버스 일정은 전북 발전의 큰 힘이 될 것임을 확인하는 자리였다"며 "도민 여러분의 전폭적인 지지가 전북 발전의 큰 도움이 될 것인만큼 성원해 달라"고 재차 호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