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런닝맨: 뛰는 놈 위에 노는 놈', 90년대로 돌아간 사연…왜?

등록 2022.01.19 18:14: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런닝맨 : 뛰는 놈 위에 노는 놈 메인포스터. 2022.01.19.(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디즈니+ 오리지널 '런닝맨: 뛰는 놈 위에 노는 놈' 멤버들이 아날로그 미션을 수행하며 충격에 빠진다.

19일 공개된 12화 '노(NO) 내비 서울 나들이'에서는 스마트폰이 일상화된 세상에 아날로그 감성을 한 스푼 더해줄 특별한 레이스를 선보인다.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김종국, 하하, 지석진, 양세찬, 송지효 등 멤버들에게 매주 오가던 SBS 방송국에 도착하기만 하면 성공하는 미션이 주어진다.

시간제한도 없는 파격적인 조건이다. 하지만 자신만만하던 멤버들은 매니저는 물론 휴대폰도, 네비게이션도 없이 오로지 자동차 한 대와 맨몸으로 미션을 수행해야 한다는 제작진의 통보에 각기 다른 반응을 보인다.

또한 경로를 이탈하는 등 깜짝 미션들이 속속 더해지면서 멤버들은 서울 도로에서 길을 잃기 시작한다. 마치 90년대로 돌아간 듯 모르는 이들에게 길을 묻는 이색적인 풍경도 펼쳐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