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명특급' 강하늘, 한효주 치마 터지자…

등록 2022.01.21 16:49:4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명특급' 한효주 치마 터지자…재재 "보지 마 뒤돌아!" 강하늘 '뒤돌아서 다소곳' 2022.01.21 (사진='문명특급'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예지 인턴 기자 = 웹 예능 '문명특급'에 출연한 배우 한효주의 치마가 터졌다.

지난 20일 유튜브 '문명특급' 채널에는 '해적: 도깨비 깃발' (이하 '해적')에 출연한 배우 한효주, 강하늘, 이광수가 출연했다.

이날 MC 재재는 "바쁘다 바빠 현대사회, 마지막 스케줄을 같이 하고 계십니다. 다같이 힘내보자고요!"라고 말하며 파도타기를 할 것을 제안했다.

이에 배우들은 파도타기에 즐겁게 응했지만, 이후 한효주가 "나 치마가 터졌어"라며 갑작스러운 고백을 했다.

그러자 재재는 "보지 마, 뒤돌아!"라며 상황 수습에 나섰고, 강하늘은 자신의 얼굴이 그려진 포스터 앞에 다가가 다소곳하게 뒤를 돌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한효주는 "아니, 이렇게 처음부터 치마가 터질 정도로 내가…"라며 놀라움을 표했다. 이광수는 "아직 인사도 안 했는데 치마가 터질 일이냐!"며 어이없어했다.

이후 강하늘은 재재가 신호를 보낼 때까지 계속 뒤를 돌아 있다가 "다 됐나요?"라며 조심스럽게 앞을 돌아보는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한효주·강하늘·이광수가 출연하는 영화 '해적'은 오는 26일 개봉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hopeyej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