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젊은작가상' 박서련 첫 소설집 '당신 엄마가 당신보다 잘하는 게임'

등록 2022.01.26 07:30:00수정 2022.01.26 10:38: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당신 엄마가 당신보다 잘하는 게임 (사진=민음사 제공) 2022.01.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신재우 기자 = 아들이 게임을 못 한다는 이유로 친구들에게 무시를 당하자 직접 게임을 배우는 엄마의 이야기를 쓴 책이 나왔다.

지난해 단편 '당신 엄마가 당신보다 잘하는 게임'으로 젊은작가상을 수상한 박서련 작가는 게임 배우는 엄마 이야기를 통해 모성 이데올로기에 대한 문제의식을 제시할 줄 아는 작가다. 그동안 작품들로 여성 혐오, 성적 대상화, 돌봄 노동 등 여전히 여성의 삶을 장악하고 있는 문제들의 한가운데로 독자들을 데려가는 그가 첫 소설집 '당신 엄마가 당신보다 잘하는 게임'(민음사)을 출간했다.

2015년 '실천문학' 신인상을 수상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한 박 작가는 이후 7년 동안 장편과 단편, 에세이까지 장르와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다방면의 글쓰기라는 실험과 모험을 감행해 왔다. 그러면서도 그는 2018년 한겨레문학상, 2021년 젊은작가상을 수상하며 지금 한국문학을 대표하는 젊은 작가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박 작가의 데뷔작 '미키마우스 클럽'부터 그동안 발표한 작품들을 한데 엮은 첫 소설집은 그가 지나온 적지 않은 시간을 느슨하게 연결해 담고 있다. 이번 책을 통해 7년이라는 시간 속에서도 중심을 잡고 있는 작가만의 다채로운 여성 서사를 만나볼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2r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