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하남시, 10월까지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 행사

등록 2022.05.16 14:19: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 포스터. (사진= 하남시 제공)


[하남=뉴시스]김정은 기자 = 경기 하남시는 미사동 미사리유적과 나무고아원 일대에서 ‘2022년 생생문화재 사업-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 행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생생문화재 사업은 각 지역에 있는 소중한 문화유산을 발굴하고 문화콘텐츠로 창조하는 사업으로, 문화재청의 공모사업이다.

시는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로 생생문화재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주관단체인 사회적협동조합 문화플랫폼위드와 함께 오는 21일부터 10월까지 미사리유적에서 문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가족대상으로 미사리유적에서 나무원까지 7가지 미션을 수행하는 문화재 미션투어 ▲다문화가족·장애인가족을 대상으로 천연기념물 ‘매’와 함께하는 미사리 힐링여행 ▲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미사리유적 답사 및 천연기념물 체험 프로그램 등이다.

일부 프로그램은 1인당 1만원의 참가비가 필요하며, 수익금 전액은 야생동물 구조 활동과 먹이 구입에 기부될 예정이다.

‘최고(古)의 하남, 미사리’ 행사 신청 및 문의는 수행단체인 사회적협동조합 문화플랫폼위드(031-8027-7607 또는 010-2617-1766)로 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xgol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