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저상버스·버스정보안내기 늘린다

등록 2022.05.29 07:42: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저상버스 171대, 버스정보안내기 95대 추가 도입
오는 11월까지 설치 완료 계획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시는 오는 11월까지 교통약자의 편의 증진을 위해 저상버스 171대를 추가 도입키로 했다.(사진=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백재현 기자 = 부산시는 대중교통 서비스 품질 제고와 교통약자 편의 증진을 위해 올해 저상버스 171대와 버스정보안내기 95대를 추가로 도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저상버스는 장애인들이 휠체어를 탄 채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오를 수 있도록 차체 바닥이 낮고 출입구에 계단 대신 경사판이 설치된 버스다. 현재 부산 시내에는 728대의 저상버스가 운행 중이다.

올해 도입하는 저상버스 171대는 타 광역시 평균 도입대수 대비 3배 정도 많은 수다. 이는 시가 교통약자 편의 증진을 위해 전년 대비 국비 24억원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저상버스 추가 도입에 심혈을 기울인 결과다. 올해 시가 확보한 국비는 78억원으로 지난해 54억원 대비 44% 증가했다.

특히, 대형버스 위주의 저상버스뿐만 아니라 중형버스까지로 다양화해 운행노선을 확대하는 등 더욱 많은 교통약자가 저상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가능한 한 전기·수소 저상버스로 도입해 탄소중립 실현과 시민 만족도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버스정보안내기는 버스의 위치, 도착 예정시간 등 버스 운행과 관련된 정보를 대기 승객들에게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안내기다. 현재 부산 시내에는 1163대가 설치돼 있다.

신규 설치 버스정보안내기 95대는 구·군 의견, 민원사례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설치장소를 결정한 다음, 오는 11월까지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서면~사상 버스전용차로 등의 가로변 안내기 27대를 재배치하고 응용 소프트웨어도 개선할 계획이다.

조영태 부산시 교통국장은 “시는 장애인과 노약자, 임산부, 어린이 등 교통약자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교통약자 중심의 저상버스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라며, “이와 함께, 실시간 버스정보 안내 등 버스 이용시민들의 편의 증대를 위한 버스정보안내기 설치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tbri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