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성추행 의혹' 전 종로구청장 권한대행 직위해제

등록 2022.07.01 20:01: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날 서울시 전입 신청…이날 곧장 직위해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시가 여비서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강필영 전 종로구청장 권한대행을 직위 해제했다. 사진은 서울시청 전경.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시가 여비서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강필영 전 종로구청장 권한대행을 직위 해제했다.

1일 시 관계자는 "성 비위와 관련한 문제가 발생해 수사에 돌입하게 되면 직위에서 해제하는 것이 서울시 방침"이라며 "공정한 수사를 위한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김영종 전 종로구청장이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하기 위해 사퇴하자 강 전 부구청장이 종로구청장 권한대행을 역임했다. 그는 전날 서울시로 전입을 신청한 상태였으며, 시는 이날 강 전 권한대행의 전입 후 곧장 직위에서 해제 조치했다.

강 전 권한대행은 지난해 12월 자신의 비서로 일했던 A씨에게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했다. 그는 혐의를 부인하며 맞고소했지만, 지난달 23일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는 강 전 권한대행을 강제추행치상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일부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시는 강 전 권한대행에 대한 최종 판결 결과에 따라 시 내부에서 자체적인 징계를 내릴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