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도군단, 6·25 참전용사 12명에게 ’사랑의 희망 박스' 전달

등록 2022.07.05 12:10: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장병들이 마련한 위문금도 전달

associate_pic

'사랑의 희망 박스' 전달식 기념 촬영 현장.


[안양=뉴시스] 박석희 기자 = 육군 수도군단은 5일 6·25 참전용사 12명을 부대로 초청해 ’사랑의 희망 박스 전달행사’를 열고 70여 년 전 대한민국을 지킨 선배 전우들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를 표하고, 선배 전우들의 고귀한 정신을 잊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사랑의 희망 박스'는 부대 장병들이 자율적으로 모은 성금과 ㈜LG생활건강, (사)희망을 나누는 사람들의 후원으로 마련한 생필품과 건강용품 등을 담았다. 군단은 이날 행사에 참여하지 못한 경기 지역 6·25 참전용사 600명에게도 전달한다.

associate_pic

장병 위문금 전달 현장.


고창준 수도군단장(중장) 주관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참전용사 12명과 경기남부보훈지청, 안양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희망 박스 및 위문금 전달과 군악대 공연, 오찬 등으로 진행됐다.

군단은 지속해서 나라를 위해 헌신한 선배 전우들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어떠한 작전적 상황이 발생해도 조국의 심장부인 수도권을 사수할 수 있도록 태세와 능력을 갖춘 믿음직한 부대를 만들어 간다는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