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유재석 "내 몸속 '말랑말랑 연애세포' 깨우겠다"…왜?

등록 2022.12.01 03:3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스킵'. 2022.11.30. (사진 = tvN '스킵'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장지윤 인턴 기자 = '국민 MC' 유재석이 MC로 나서는 tvN 연애 예능 '스킵'이 바쁜 현대인들을 위한 특별한 소개팅을 시작한다.

'스킵'(연출 정철민, 윤형섭)은 청춘 남녀 8명이 4대4 당일 소개팅으로 만나, 빠르고 쿨하게 자신의 짝을 찾는 속전속결 소개팅 예능이다. 서로 대화를 나누다가 맞지 않으면 '스킵' 버튼을 눌러 새로운 상대를 찾는다.

유재석과 프로 입담꾼 전소민, 래퍼 넉살이 소개팅 주선자로 출격해 유쾌한 소개팅을 책임진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속전속결 소개팅에 기대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지난달 30일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매력적인 8인의 남녀를 공개했다.

20대 한의원 원장부터 변호사,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건축 엔지니어 등 사람을 만나고 싶은데 너무 바빠 외로운 청춘들이 소개팅에 나선다. "다음에 또 대화해보고 싶다"는 돌직구 고백에 이어 "왜 이렇게 부끄럽지?"라며 손을 꽉 잡는 출연자까지 한 치 앞도 알 수 없는 속전속결 소개팅이 펼쳐진다.

유재석은 "내 몸속에 있는 말랑말랑 연애세포를 깨우겠다. 그런데 깊숙이 꺼내야 한다"며 재치 넘치는 진행을 예고했다. 출연자의 긴장을 풀어주기 위해 "잠을 못 주무셨나 보다"라고 챙기면서도 "충혈됐다"고 솔직하게 말하며 연애세포가 1% 부족한 면모를 보이기도.

큐피드 전소민은 출연자들의 매력을 누구보다 빠르게 캐치해 소개할 예정이다. 또 스킵당한 출연자를 누구보다 안타까워하고 하트를 받은 당사자보다 더 기뻐하는 공감 요정 넉살도 가세한다.

전소민이 촬영장에 날아든 꿀벌에 "얼마나 달달하면 벌이 꼬이고 있다"고 분위기를 띄우자, 벌을 잡아버리며 산통을 깨버리는 유재석의 남다른(?) 센스까지, MC 3인방의 유쾌한 티키타카에 관심이 쏠린다.

연출을 맡은 윤형섭 PD는 "다양한 분야, 강렬한 매력을 가진 8인의 출연자가 매주 녹화마다 몰아칠 예정"이라면서 "준비된 코너를 따라가다 보면 자연스럽게 서로의 취향과 가치관을 알게 되고, 그 속에서 하트와 스킵이 팡팡 터지는 상황을 즐겨주시면 좋을 듯하다"고 전했다.

오는 15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


◎공감언론 뉴시스 jiyun41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