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은지원·규현·송민호, 산해진미 가득한 통영 '성지술례'

등록 2022.12.02 19:07: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내 어깨를 봐 탈골됐잖아' 8회. 2022.12.02. (사진=tvN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장인영 인턴 기자 = 가수 은지원·규현·송민호가 통영으로 '성지술례'를 떠난다.

2일 오후 10시30분 방송하는 tvN '내 어깨를 봐 탈골됐잖아'(이하 '내어탈') 8회에서는 은지원·규현·송민호가 리뉴얼 기념 특집으로 여행을 떠난다.

세 사람이 도착한 첫 여행지는 경상남도 통영이다. 통영은 싱싱한 산해진미가 한상 가득 차려지는 '다찌집' 문화로 유명한 지역이다. 이곳에서 세 사람은 여행을 떠난 기분을 만끽하며 절친 케미스트리를 뽐낸다.

특히 은지원과 규현은 현지에 완벽 적응한 모습을 드러낸다. 은지원은 "전 세계 보양식 다 필요없다"며 감탄하고, 규현은 "식감이 다르다"며 생생한 먹방을 펼친다. 반면, 송민호는 리뉴얼이 아직 덜 된 듯한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또, 세 사람은 '훈민정음 게임'에 나선다. 세 사람 모두 예능에서 각종 게임을 섭렵한 베테랑인 만큼, 이들이 펼칠 치열한 한 판에 긴장감이 맴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ng6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