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광명시, 미세먼지 발생 현장 강력 단속…드론 투입 특별점검

등록 2023.03.23 19:05: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드론 투입 단속 현장.

드론 투입 단속 현장.


[광명=뉴시스] 박석희 기자 = 경기 광명시가 각종 건설 현장에 대해 비산먼지 발생 특별점검을 벌이는 등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관리에 주력한다.

광명시는 최근 건조한 날씨와 함께 비산먼지 발생 농도가 짙어지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아울러 대형 건설 공사장에 드론 등을 투입해 비산먼지 발생을 강력히 단속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도로 위 미세먼지 집중관리 ▲사업장·공사장 미세먼지 저감 ▲생활·주거 속 미세먼지 저감 ▲정확한 미세먼지 진단 및 알림 ▲취약계층 건강 보호 등 5개 분야 총 35개 과제를 추진하는 등 봄철 초미세먼지에 총력·대응한다.

아울러 공사장에 적재된 야적물에 방진 덮개를 설치하지 않거나 세륜시설의 비정상 가동 여부를 확인하고 공사장 주변 관리 실태 등을 중점적으로 살핀다. 대규모 토목, 건축 공사장 20곳을 집중적으로 지도·점검한다.

 특히 단속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드론을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공사장 상공에서 먼지 발생 의심 구간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비산먼지 저감조치 이행 적정 여부 등을 정확히 직접·확인한다.

적발된 위법 사항 중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계도하고, 비산먼지 발생 억제 조치 미이행 사업장은 관련 법에 따라 고발, 개선명령 등 엄중히 조처한다.

또 민원이 다수 발생한 사업장에 대해 미세먼지 불법 배출 감시원을 전담 배치하여 1일 1회 이상 순찰하고, 대기오염물질 및 비산먼지가 배출되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지속해 모니터링한다.

시 관계자는 “드론을 활용하면 사람이 쉽게 접근할 수 없는 사각지대까지 꼼꼼하게 감시할 수 있어 단속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비산먼지로 인한 주민 불편 최소화에 다각도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