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건양대병원 '2023 AI 의료 서비스·산업 구축 사업'에 선정

등록 2023.06.08 09:25: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건양대학교병원 전경.(사진=건양대학교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건양대학교병원 전경.(사진=건양대학교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김도현 기자 = 건양대병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공모한 ‘2023 K – Health 국민의료 AI 서비스 및 산업생태계 구축사업’에 선정돼 사업을 수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는 국비를 포함해 총 130억원의 예산이 투입되며 의료기관과 지자체 협업을 기반으로 디지털 헬스 혁신 기술을 지역에 적용해 AI 의료 선도도시를 시범 조성하고 그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진행된다.

특히 병원 연구 책임자인 재활의학과 이영진 교수를 필두로 헬스케어데이터사이언스센터 연구진과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해 사업 관련 준비와 지원을 했다.

병원은 민감한 정보가 담긴 의료데이터를 연구자들이 오프라인 폐쇄망 환경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데이터 안심 존’을 구축하고 1~3차 의료기관 간 환자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케어-네트워크 구축을 담당한다.

이영진 교수는 “목표와 비전을 갖고 노력해 국가적인 중대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다는 사실에 큰 보람과 성취감을 느낀다”라며 “의료 AI와 바이오헬스케어산업 발전에 이바지해 국민 보건 향상이라는 목표를 성실히 이행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대전시 지원을 받아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며 건양대병원이 단독 참여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