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UNIST, 바이러스 치료제 연구 박차…동그라미재단 지원

등록 2023.12.10 09:21: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상준 교수, 안철수 출연 재단 '혁신 과학기술센터 프로그램' 선정

UNIST 팬데믹 치료제 연구센터 개소…범용 바이러스 감염 치료제 개발

[울산=뉴시스] UNIST 생명과학과 이상준 교수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UNIST 생명과학과 이상준 교수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코로나 19 등 고위험 신종 바이러스 감염병 치료 기술이 동그라미재단(구 안철수재단)의 지원을 받는다.

 울산과학기술원(UNIST)은 생명과학과 이상준 교수가 동그라미재단(이사장 장순흥)의 2023년도 ‘혁신 과학기술 센터 및 프로그램’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8일 동그라미재단은 이 교수가 이끄는 UNIST 팬데믹 치료제 연구센터와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이 교수는 앞으로 최대 3년간 평가 등을 거쳐 10억5000만원을 지원 받을 예정이다.

  동그라미재단의 혁신 과학기술 센터 및 프로그램은 환경, 에너지, 전염병 등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전하고 있는 과학자와 전문가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올해는 환경, 에너지, 보건, 사이버보안, AI 5개 분야 혁신 과제를 공모했다.

 이 교수는 보건 분야에 선정돼 ‘사이토카인 폭풍’과 같은 치명적 바이러스 감염병을 예방하는 ‘범용성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에 나선다. 사이토카인 폭풍은 바이러스 감염에 대응하는 면역 물질인 사이토카인이 정상보다 과분비돼 발생하는 전신 염증성 반응이다.

 개발을 목표로 하는 치료제는 사이토카인 분비 신호를 내는 면역센서 단백질 ‘ZBP1’을 억제함으로써 사이토카인 분비 균형을 잡는 원리로 작용한다. 이 방식은 새로운 바이러스가 나타날 때마다 개발해야 하는 기존 항바이러스제와 달리 모든 바이러스 감염증에 적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 교수는 치료제 개발의 핵심인 ZBP1 면역센서 단백질 연구에서 탁월한 실적을 내고 있다. 다양한 바이러스 감염에서 ZBP1의 선천 면역 메커니즘을 규명해 '네이처',' 사이언스 이뮤놀로지'와 같은 관련 분야 국제저널에 발표했다.

이상준 교수는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연구를 할 수 있게 기회를 마련해준 동그라미재단에 감사하다”며 “질병 취약계층의 보건 안전에 기여할 수 있는 감염병 치료제 기술 개발에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