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울산

울산 LG화학 화재 완진..."유독물질 유출로 피해 우려"(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14 12:41:12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구미현 기자 = 14일 오전 10시 44분께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화산리 LG화학 공장서 화재로 인한 유독성 물질이 유출돼 출동한 소방당국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사진=울산소방본부 제공) 2020.08.14. photo@newsis.com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14일 오전 10시 44분께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LG화학 공장에서 화재로 인한 유독 화학물질이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화재로 인한 다량의 연기는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시간 15분만에 진압됐다.  

이 사고로 현장 근로자들이 모두 대피했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유출된 물질이 유독성 화학물인 '2-클로로-N-(시아노-2-2티엘닐메틸)-아세트아미드[CCTA]'로 알려져 2차 피해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 물질은 피부와 접촉하면 심한 자극을 일으키거나 알레르기성 피부 반응을 일으키는 등 인체에 유해하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사고가 나자 울주군은 오전 11시 26분께 "화재로 인한 화학물질 누출이 의심되니 실내로 대피하고, 차량은 이 지역을 우회하라"는 긴급재난 문자를 보냈다.

소방당국은 유독물질 유출 경위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울산시도 대기오염 상황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