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박명수 "'아내의 맛' 조작 몰랐다…잘못있다면 사과해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4 20:25:0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개그맨 박명수. (사진 = 박명수 유튜브 할명수 캡처) 2021.05.14.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개그맨 박명수가 '아내의 맛' 조작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박명수는 14일 유튜브 채널 '할명수'에 '50만 기원 Q&A 무엇이든 물어보쌉싸리와용'을 공개했다.

'아내의 맛'이 조작인지 알고 있었냐'는 질문을 받은 그는 "솔직하게 얘기해요?"라고 하더니 "굉장히 민감한 질문이긴 하지만 촬영을 나가면 전 최선을 다하는 거지, 누가 와서 얘기를 안 해주는데 제가 그걸 어떻게 알겠나. 나중에 그런 일이 터졌을 때 '그런 점이 있었구나'라고 생각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더니 "잘못된 게 있다면 정중히 사과하고 좀 더 앞으로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저는 전혀 몰랐다"고 말했다.

한편 박명수는 유튜브를 시작한 계기에 대해 "젊은 층과의 소통을 위해 시작했다. 제가 TV에 나오는 사람이지만 TV보다는 유튜브를 더 많이 보게 되는 게 현실"이라고 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