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가무형문화재 공개 행사, 무관객· 최소 관람 진행

등록 2021.07.29 11:03: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피리정악 및 대취타 (사진=문화재청 제공) 2021.07.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에 따라 국가무형문화재 공개행사가 관객 없이 또는 최소 관객 참여로 열린다.

무형유산의 대중화와 보전·전승 활성화를 목적으로 매년 열리는 국가무형문화재 공개행사는 오는 8월 전국에서 총 16건이 예정되어 있다.

이 행사를 지원하는 국립무형유산원은 "다만, 코로나19의 지속적 유행과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 등에 따라 부득이하게 기능 종목은 전시 위주로, 예능 종목은 무관객 혹은 최소관람 공연으로 진행된다"고 29일 밝혔다.

무관객 공연은 행사 종료 후 한 달 전후로 국립무형유산원 웹사이트에 영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가곡' 조순자 보유자 (사진=문화재청 제공) 2021.07.29. photo@newsis.com

서울에서는 총 6건이 진행된다.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는 '피리정악 및 대취타'(8.17.), 고원각자연구원에서는 '각자장'(보유자 김각한, 8.26.~28.), 민속극장 풍류에서는 '경기민요'(보유자 이춘희, 8.31.) 공개행사가 열린다. 국립국악원 국악박물관에서는 '악기장'(보유자 고흥곤, 김현곤, 이정기, 8.26.~29.) 연합 공개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인천 소래포구에서는 지난달 코로나 19 상황에 연기됐던 '서해안 배연신굿 및 대동굿'(8.4.~5.) 공개행사가 열린다.

경기도에서는 3건이 진행된다. 고양시 고양아람누리에서는 '불화장'(보유자 임석환, 8.10.~15.), 고양시 번와장 전수교육관에서는 '번와장'(보유자 이근복, 8.13.~15.) 공개행사가 열린다. 안성시 안성마춤유기공방에서는 '유기장'(보유자 김수영, 8.18.~20.) 공개행사가 열린다.

충청남도 서천군 한산모시관에서는 '한산모시짜기'(보유자 방연옥, 8.6.~8.) 공개행사가 열린다.

전라남도에서는 2건이 열린다. 담양군 채상장전수교육관에서는 '채상장'(보유자 서신정, 8.27.~29.), 나주시 정관채전수교육관에서는 '염색장'(보유자 정관채, 8.27.~29.) 공개행사가 열린다.

부산광역시 수영민속예술관에서는 전통 마당놀이 '수영야류'(8.28.) 공개행사가 진행된다.

경상남도에서는 2건이 진행된다. 진주시 전통예술회관에서는 '진주검무'(8.10.), 창원시 가곡전수관에서는 '가곡'(보유자 조순자, 8.12.)의 공개행사가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