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주 외동 폐지 압축공장서 불…완진

등록 2021.10.23 21:03: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경주=뉴시스] 이은희 기자= 23일 오전 경주시 외동읍 문산리의 폐지 압축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하고 있다. (사진= 경주소방서 제공) 2021.10.23. photo@newsis.com

[경주=뉴시스] 이은희 기자 = 23일 오전 4시 50분께 경북 경주시 외동읍 문산리의 폐지 압축공장에서 불이 났다.

경주소방서에 따르면 불은 공터에 적재해 둔 폐지 더미에서 발생했다.

이 불로 굴삭기 1대와 압축폐지가 전소되고 공장 천장과 컨베이어 벨트 일부가 소실돼 소방서 추산 78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다.

이날 불은 소방인력 56명과 소방차량 14대가 동원돼 낮 12시 25분께 완전히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