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용섭 광주시장 "광주를 '尹 정치쇼'에 내 줄 수 없다"

등록 2021.10.25 14:10: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광주 방문에 대해 이용섭 광주시장이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단독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 방문을 정치적으로 악용하지 말 것"을 요구했다.

이 시장은 "5·18 원흉 전두환을 찬양하는 것도 모자라 '개 사과' 사진으로 또 한 번 광주시민을 우롱하고 짓밟은 윤 예비후보가 도대체 무슨 의도로 광주를 방문하겠다는 것인지 이해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시장은 "저열하고 천박한 역사관을 드러내고도 진정성 있는 사죄 한 마디없이 오만과 독선으로 일관하고 있는 윤 후보에게 광주를 '정치쇼 무대'로 내어줄 생각은 전혀 없다"며 "150만 시민은 윤 후보의 이번 광주방문을 강력히 반대한다"고 강조했다.

또 "반성없는 광주방문은 오월 가족을 비롯한 광주시민들을 더욱 고통스럽게 하고 분노케 할 뿐"이라며 "윤 후보가 지금 당장 해야 할 일은 오월 광주에 대한 제대로 된 역사인식을 바탕으로 광주시민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진정성있는 행보를 보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진정 국가와 국민을 위한 지도자가 되길 원한다면 군홧발에 짓밟히고 무자비한 총칼에 목숨을 잃은 무고한 시민들, 사랑하는 가족을 가슴에 묻고 평생 피울음 삼키는 오월가족들, 생사 확인조차 되지 않은 수 많은 행방불명자 가족들의 고통을 가슴으로 이해하고 그 진정성을 말과 행동으로 보여야 할 것"이라며 "그런 후에 오월 영령들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한다면 시민들이 반대할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