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북도, 에너지 취약계층 4781가구 연탄카드 배부

등록 2021.11.27 13:22: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충북도는 저소득층의 난방비 부담 완화를 위해 오는 29일부터 에너지 취약계층 4781가구에 연탄카드를 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수급권자, 차상위계층, 소외계층, 소년소녀가장 등 가정 난방용으로 연탄을 사용하는 가구가 대상이다.

지원 금액은 지난해와 같은 가구당 47만2000원이다. 총지원액은 22억5000여만 원이다.

올해는 처음으로 연탄카드(옛 쿠폰) 방식을 도입해 시·군과 읍·면·동을 통해 배부한다. 기존에 매번 쿠폰을 발급받던 번거로움과 쿠폰 배부 기간을 줄일 수 있다.

카드와 '디지털 연탄쿠폰' 앱을 연계해 이용자의 편의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대상자가 연탄공장에 연탄을 요청하면 가정으로 직접 배달하며, 연탄 전용카드는 내년 4월 30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요즘 기온이 급격히 떨어져 연탄을 기다리고 있는 에너지 취약계층 가정에 최대한 빨리 연탄카드를 배부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c@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