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차證, 로봇 팀장까지…로봇프로세스 자동화 사업 완료

등록 2022.01.20 11:20: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3개부서·35개 업무로 확대
유인봇에서 무인봇으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현대차증권이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구축 사업을 완료, 총 13개 부서, 35개 업무로 자동화 범위를 확대했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차증권은 디지털 업무 환경 구축의 일환으로 지난 2019년 RPA Pilot을 시작으로 매년 새로운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RPA업무 자동화 사업을 진행해왔다고 밝혔다.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는 높은 빈도로 발생하는 단순하고 반복된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로 자동화해 빠르고 정확히 처리하는 기술이다.  

사측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진행된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사람이 PC에서 직접 실행하는 기존 유인봇 체계 시스템을 무인봇 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했다. 로봇 팀장 등 신규 기능으로 효율성을 높이는 데 더 주력했다.

펀드와 퇴직연금 등 업무 자동화 외에도 보안영역까지 자동화를 확대적용할 계획이다. 점검과 업데이트 기능도 자동화해 최근 중요시 여기는 금융보안 부문도 더 강화할 것으로 사측은 기대했다.

현대차증권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구축하면서 RPA 업무가 확대되고 연간 4000시간 이상 효율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챗봇과 AI(인공지능) 기반 문자인식 솔루션과 빅데이터 수집 등으로 새로운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RPA 적용이 가능한 업무 범위를 늘리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