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자연 속에서 치유"...장수군, 50ha 치유의 숲 조성

등록 2022.01.21 16:29:49수정 2022.01.21 16:38: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장수=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장수군은 21일 천천면의 와룡자연휴양림 인근에 조성된 치유센터에서 장수 치유의 숲의 운영을 알리는 개관식을 개최했다.(사진=장수군 제공).2022.01.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장수=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장수군이 자연 속에서 심신을 달래며 치유하는 공간인 '장수 치유의 숲'을 꾸몄다.

장수군은 21일 천천면의 와룡자연휴양림 인근에 조성된 치유센터에서 장수 치유의 숲 운영을 알리는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에는 장영수 군수와 도의원, 군의원 등이 함께했다. 개관식에서는 그간의 추진상황을 알리는 경과보고, 기념사·축사, 현판제막식, 시설관람 등 순으로 진행됐다.

치유의 숲은 지난 2017년부터 2021년까지 5년간 총 50억원이 투입돼 조성됐다. 이곳은 천천면의 와룡자연휴양림 인근에 무장애데크로드(0.4km)를 시작으로 테마숲 3곳, 치유숲길(4.95km) 등을 50ha 규모로 조성했다.

개관한 치유센터에는 향기치유실과 긴강치유실, 명상치유실 등을 갖췄다. 군은 개관을 기념해 오는 2월까지 무료로 치유센터를 시범 운영한다.

장영수 군수는 "장안산과 팔공산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진 장수에 치유의 숲이 개관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휴양과 치유를 겸하는 고품질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