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북, 오후 4시 112명 신규 확진…돌파감염 69.6%

등록 2022.01.23 17:01: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강신욱 기자 = 충북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12명이 추가로 나왔다.

23일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청주 61명, 진천 18명, 충주 17명, 증평 7명, 음성 6명, 제천 3명 등 6개 시·군에서 코로나19가 발생했다.

이 가운데 78명(69.6%)은 백신 접종을 마친 돌파감염이다. 외국인 19명, 학생 13명, 영유아 2명이다.

집단 감염 사례는 ▲청주 고등학생 사적모임 2차 관련 5명(누적 130명) ▲청주 청원구 주간보호센터 관련 14명(누적 29명) ▲청주 서원구 체육시설 학원 관련 2명(누적 56명) ▲충주 대학교 관련 2명(누적 13명) ▲진천 콘크리트 가공업체 관련 1명(누적 96명) ▲진천 육가공업체 관련 1명(누적 56명)▲진천 육가공업체 관련 13명(누적 15명) 등이다.

충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만3270명이다. 사망자는 123명이다.

한편 백신 예방 접종은 이날 오전 0시 기준 1차 접종 88.7%, 2차 접종 87.2%, 3차 접종 52.3%다.


◎공감언론 뉴시스 ksw6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