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광주소식] 북구, '오미크론 대응체계' 전환…방역 총력 대응 등

등록 2022.01.25 14:12: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따라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급증해 사흘째 전국 신규 감염자가 7000명 선을 기록한 24일 광주 북구 선별진료소에서 보건소 의료진이 피로를 풀고자 스트레칭을 하고 있다. (사진=광주 북구 제공) 2022.01.24. wisdom21@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광주 북구는 코로나19 방역 체계를 '오미크론 대응' 체계로 전환하고 선제적 대응, 지역 감염 확산 방지에 힘쓴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대응 체계 전환은 전국적으로 '오미크론' 검출 사례가 50%를 넘어섰고 광주·전남에서도 우세종으로 분류돼 하루 확진자가 연일 500명 대를 기록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이 급증된 데 따른 조치다.

북구는 오는 26일부터 시행되는 광주・전남 지역 진단 검사 체계 개편에 맞춰 오미크론 대응체계로 전환한다. 구체적으로▲코로나19 선제 대응 ▲방역 지침 점검 ▲확진자·자가 격리자 관리 ▲민생안정 지원 등 분야별 대응에 힘쓴다.

우선 구청 별관 주차장에 있던 선별진료소와 별도로 최근 준공한 북구청 건너편 지상 3층 규모의 상시 선별진료소를 운영한다. 상시 선별진료소는 지난 24일까지 백신 접종 완료자를 비롯한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 2800여 명에 대한 진단 검사를 마쳤다.

다음달 6일까지는 요양병원, 의료기관, 장애인·노숙인 거주 시설 등 감염 취약 시설 133곳 종사자 4500여 명을 대상으로 주 2회~3회 선제적 진단 검사를 하고 산후조리원 3곳 종사자 170여 명에 대한 검사도 지속적으로 진행한다.

또 PC방, 노래연습장 등 영상 음반업소 752곳에 대한 운영 시간 제한 위반 여부를 확인한다. 종교 시설 789곳, 공공・민간 체육시설 799곳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점검도 대폭 강화한다.

특히 공무원 450여 명 규모의 자가 격리 전담반을 구성한다. 이들은 증상 확인, 이탈 방지, 격리 해제 안내 등 자가 격리자 관리에 집중한다.

고위험군 시설인 노인 요양시설, 주·야간 보호센터 등에 대한 모니터링과 방역 관리에도 힘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입원·격리자에 대해 재택 치료 지원, 생활 지원비 지급, 생필품 등도 신속하게 지원한다.

아울러 소상공인 방역 지원금을 지급하고 산업단지 방역도움센터와 사이버 화상 수출상담소를 운영한다. 북구 민생경제활성화 대책본부를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재도약 디딤돌 사업, 북구형 디딤돌 특례보증 지원 등 민생안정과 피해 최소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광주 북부소방서 전경.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통시장 화재 조기 발견·자체 진화로 피해 최소화
 
광주 북부소방서는 지난 23일 관내 전통시장 점포에서 불이 났으나 신고자와 주변 상가 관계자들의 자체 진화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3일 오후 6시 44분께 북구 한 전통시장 점포에서 불이 났다. 불꽃과 단독경보형감지기의 작동음을 들은 한 주민은 재빨리 119에 신고 후 주변 상가 관계인들과 소화기로 자체 진화했다. 이후 도착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배연 등 안전 조치 후 완전 진화 됐다.

이번 화재는 점포 내 수족관 온열기기 과열로 플라스틱 용기에 불이 붙으면서 난 것으로 추정된다. 신속한 신고와 자체 진화로 소방서 추산 9만원 가량의 재산 피해만 발생하고 꺼졌다.

북부소방은 소방 시설 작동과 시민과 주변 상인들의 빠른 대처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전통시장 안전 관리 강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