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도- 중국 후난성 공무원들, 화상 바둑으로 친선 강화

등록 2022.05.26 14:54: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25일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제2회 경북도-중국 후난성 공무원 친선 바둑 교류전'이 열리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2022.05.26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 경북도와 중국 후난성 공무원들이 화상 바둑으로 우정을 나눴다.

두 지역 공무원들은 지난 25일 도청 회의실과 후난성체육국 대회의장에서 '제2회 경북도-중국 후난성(湖南省) 공무원 친선 바둑 교류전'을 열었다.

이번 바둑 교류전은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아 양 지역이 함께 기획한 한·중 우호도시주간 교류 행사의 하나로 마련된 것이다.

행사에서는 이응원 경북도 외교통상과장, 따이즈광(戴志光) 후난성 외사판공실 부주임의 축사에 이어 하근율 경북바둑협회장, 후난성 체육국과 바둑협회 관계자, 선수단 등 50여명이 참석해 화상으로 서로의 모습을 보며 수담(手談)을 나눴다. 

특히 탄넨샹(谭念湘) 중국 국가급 심판 겸 후난성 바둑협회 부비서장이 심판장으로, 강신덕 경북바둑협회 지도사범이 해설가로 참가해 대회의 격을 높였다.

양 지역 선수단 대표는 온라인으로 선물을 교환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지난해 코로나로 대면 교류가 어려운 상황에서 도가 제안한 온라인 바둑 친선교류전은 양측의 호응에 힘입어 연례 교류 행사로 자리잡게 됐다. 

양 지역은 앞으로 방문이 가능하면 서로 오가며 테니스, 탁구, 악기 등 매년 종목을 달리해 교류전을 추진하고 학생과 일반클럽 교류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현재 도는 후난성과 한·중 우호도시주간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도는 전국소년체육대회와 연계해 구미 박정희체육관에서 청소년 미술교류전, 도청 안민관 1층에서는 후난성 사진전을 열고 있다.

후난성은 성도인 창사(长沙)에서 다음달 10일부터 경북도 우호도시 주간행사를 열어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청소년 미술교류전, 경북 사진전, 경주여고-창사빈장고교 간 온라인 자매학교 결연 등 다양한 행사를 열 계획이다.

이응원 경북도 외교통상과장은 "온라인 수담(手談)은 코로나 상황에서 해외 자매도시와 우정을 나누는 좋은 방법"이라며 "다양한 방식으로 중국 자매우호도시와의 교류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pr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