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북소방, 전기충전 전동차량 화재예방점검 추진

등록 2022.06.28 14:51: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충북소방본부는 내달 15일까지 전기충전 전동차량 화재피해 예방점검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2017~2021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전기충전 전동차량 화재는 모두 20건이다. 이 불로 1명이 다치고 소방서 추산 5억원에 달하는 재산피해가 났다.

원인별로는 ▲전기적 요인 11건 ▲기계적 요인 3건 ▲부주의 1건 ▲화학적 1건 ▲기타 4건이다.

지난해 8월12일 청주시 서원구 상당구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화재도 전동 킥보드 충전 중 폭발이 원인으로 지목됐다.

소방당국은 도내 전기충전차량 운용처 432곳을 선정해 안전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

주요 내용은 안전 컨설팅 위주로 ▲안전시설 설치 여부 ▲긴급차단스위치 설치 여부 ▲화재감시설비 설치 여부 ▲가연물 보관 및 적치행위 ▲전기안전장치 설치 여부 등이다.

화재 예방을 위한 홍보 활동도 추진한다.

소방 관계자는 "전기충전 전동차량 사용량이 늘어나면서 화재 위험도 커지고 있다"면서 "인명·재산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전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sh012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