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특구재단, 과학기술특성화대학 창업기업 미국 개척 지원

등록 2022.07.04 15:02: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실리콘밸리와 뉴욕에서 특구 우수기술 선봬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전경.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 GIST(광주과학기술원), DGIST(대구경북과학기술원), UNIST(울산과학기술원), 포항공과대학교 등 5개 과학기술특성화대학의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판로개척과 투자유치 확대를 위한 '미국 현지 글로벌 데모데이'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글로벌 데모데이는 특구기업들의 특화분야를 고려해 미국 서부(실리콘밸리·7월 5~7일)와 동부(뉴욕·7월 12~14일)로 나눠 개최된다.

참여 기업들에게는 미국 현지 투자자 등 전문가 멘토링, 현지 파트너 발굴과 함께 현지 벤처캐피털(VC) 등을 대상으로 투자 유치 홍보의 시간이 주어진다.
 
또 다양한 글로벌 네트워킹 행사 참가와 Plug and play(서부), ERA(동부) 등 미국 현지의 주요 창업지원기관(액셀러레이터) 방문 등을 통해 현지 창업 생태계와의 네트워크 구축 기회도 제공된다.

특구재단 강병삼 이사장은 "이번 미국 현지 데모데이를 통해 특구 내 우수한 기술기반의 창업기업들이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글로벌 투자유치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