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잘 싸웠다" 전주고 야구부, 대통령배 대회 준우승 차지

등록 2022.08.17 17:06: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상 첫 대통령배 우승 노렸지만 대전고에 4:7로 아쉽게 패배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전주고등학교 야구부.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야구명문 전주고 야구부가 창단 첫 대통령배 대회 우승을 노렸지만 아쉽게 준우승을 차지했다.

17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이날 목동구장에서 열린 제56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에서 전주고는 대전고와 접전을 벌였지만 4대7로 아쉽게 패했다.

이 대회에 출전한 전주고는 끈질긴 집중력과 투지로 결승전을 제외한 모든 경기에서 1점차 승리, 극적인 드라마를 연출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특히 1985년 황금사자기 대회 우승을 차지한 이후 37년만에 전국대회 결승 진출이자 대통령배 대회는 창단 첫 결승 진출로 기대감을 높였다.

하지만 이날 결승전에서 투타의 완벽한 조화를 보인 대전고의 벽을 넘지 못하고 아쉽지만 다음을 기약해야 했다.
 
지역 야구인 등은 비록 우승컵은 들어올리지 못했지만 이번 대회에서 보여준 전주고 야구부의의 경기력과 투혼은 전북 야구의 전망을 밝게 했다고 칭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