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수소차 144대 보급 나선다…보조금 3250만원 지원

등록 2024.02.12 11:15:00수정 2024.02.12 11:33: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세제 감면·통행료 면제 등 혜택

수소 충전소도 지속 확충 계획

[서울=뉴시스] 2024 넥쏘.(사진=현대자동차그룹 제공) 2023.06.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2024 넥쏘.(사진=현대자동차그룹 제공) 2023.06.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서울시는 오는 13일부터 수소 승용차 구매 지원을 신청받는다고 12일 밝혔다.

수소차는 내연기관차와 달리 엔진이 없어 대기오염물질이 배출되지 않을 뿐 아니라 운행 중 '물' 이외의 다른 배출가스를 발생시키지 않아 공기정화 기능까지 갖추고 있는 무공해 차량이다.

시는 지난 2016년 30대를 시범보급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208대(누적) 수소 승용차 보급을 지원해 왔다. 올해는 166억원을 투입, 수소 승용차 102대와 수소 버스 42대를 보급할 예정이다.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는 차종은 중형 SUV '넥쏘'로, 한대 당 시·국비 총 3250만원 지원돼 현재 약 7000만원에 구매할 수 있는 차량을 절반 정도의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보조금 외에도 ▲개별소비세 400만원·지방교육세 120만원·취득세 140만원 등 최대 660만원의 세제 감면 ▲공영주차장 주차요금·고속도로 통행료 각각 50% 할인 ▲남산터널 혼잡통행료 면제 등 혜택이 제공된다.

보조금 신청은 수소차 제조·판매사에서 대행해 진행하므로 오는 13일 이후부터 구매자가 계약만 체결하면 된다. 단 신청한 날로부터 차량이 2달 이내 출고 가능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친환경차량과(02-2133-4413), 120다산콜센터로 문의할 수 있으며 서울시 누리집, 환경부 무공해차 통합누리집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서울 시내에는 수소 승용차 충전소 10개소, 총 14기가 운영(가용 충전량 6120대)되고 있다. 이는 현재 시에 등록된 수소 승용차(3110대)를 충분히 충전할 수 있는 규모지만 앞으로 수소 차량 증가에 발맞춰 충전소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정삼모 서울시 친환경차량과장은 "2050년 탄소중립을 위해 친환경 수소 차량 보급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수소 차량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충전 인프라 또한 꾸준히 늘려나갈 것"이라며 "서울이 승용차, 대중교통 등 '수소 모빌리티 선도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수소차 보급에 시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