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로맨틱, 성공적…곰인형에게 잡혀간 女마약상 (영상)

등록 2024.02.16 06:00:00수정 2024.02.16 10:49: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블로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현성용 기자 = 마약 범죄를 단속하기 위해 기상천외한 방법을 동원해온 남미 페루 경찰이 이번엔 곰인형 탈을 쓰고 마약상을 체포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14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 등 외신의 보도에 의하면, 사건은 밸런타인데이 전날인 13일(현지시간) 페루 수도 리마에서 벌어졌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곰인형 탈을 쓰고 하트 모양 풍선과 초콜릿 상자를 든 경찰관이 마치 사랑 고백이라도 하려는 듯 한 여성의 집 앞에서 무릎을 꿇었다.

이 여성이 이런 이벤트를 기대하고 있었는지, 아니면 단순히 호기심을 느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그러나 귀여운 애정 표현에 경계심이 풀린 여성은 계단을 내려와 곰에게 다가갔다.

순간 귀여운 곰은 사나운 야생곰(?)으로 돌변해 여성을 덮쳐 넘어뜨리고 수갑을 채웠다. 여성은 마약을 판매한 혐의를 받는 용의자였던 것이다.

영상의 다른 장면엔 집 안팎 수색에 나선 경찰관들이 침대 매트리스 아래와 집 밖 배수구 근처에서 숨겨진 마약 더미들을 발견하는 모습도 담겼다. 또 여전히 곰인형 탈을 쓴 경찰관이 체포한 용의자를 연행하는 장면과 탈을 벗고 다른 여성 용의자를 연행하는 모습도 찍혔다.

영상은 곰인형 탈을 쓴 경찰관이 체포한 용의자들과 함께 작전에 사용했던 초콜릿 상자 앞에서 사진을 찍으며 끝났다. 경찰관이 울고 있는 용의자를 달래주는 훈훈한(?) 모습도 나왔다. '넌 내가 웃을 수 있는 이유야'라고 적힌 피켓도 놓여 있었다.
 
마약 범죄를 단속하기 위해 기상천외한 방법을 동원해온 남미 페루 경찰이 이번엔 곰인형 탈을 쓰고 마약상을 체포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PoliciaPeru *재판매 및 DB 금지

마약 범죄를 단속하기 위해 기상천외한 방법을 동원해온 남미 페루 경찰이 이번엔 곰인형 탈을 쓰고 마약상을 체포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PoliciaPeru *재판매 및 DB 금지

유엔마약범죄사무소(UNODC)에 따르면 페루는 세계 최대의 코카인 생산국 중 하나다. 페루국립경찰(Policia Nacional del Peru, PNP)은 마약 범죄를 단속하기 위해 온갖 기발한 방법을 동원하고 있다. 지난해 12월23일(현지시간)엔 크리스마스 산타로 분장해 마약 조직을 검거하는 영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