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보이스4' 이하나 "이번 시즌도 강권주로 살아 행복"

등록 2021.08.01 17:21: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tvN '보이스4' 이하나 (사진 = tvN) 2021.8.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배우 이하나가 tvN 금토극 '보이스4'에서 마지막까지 혼신의 열연으로 극을 이끌며 강렬한 여운을 선사했다.

이하나는 1일 소속사를 통해 "그 전에도 시즌 사이의 공백이 두 번 정도 있었지만 이번 '보이스4' 시작 전의 기다림은 유난히 길었던 것 같다"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그는 "시즌을 거듭하면서 '보이스'를 더 많이 알아주시고 사랑을 주시는 팬들도 점점 늘어났다. '보이스4'를 묵묵히 기다려 주시고 끝까지 시청해 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는 마음뿐"이라며 "이번 시즌도 '강권주'로 살아서 행복했다"고 끝인사를 남겼다.

전날 방송된 '보이스4' 최종회에서는 마침내 동방민(이규형 분)을 체포하는 데에 성공한 강권주(이하나 분)와 골든타임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권주는 동방민을 검거하기 위해 소낭촌을 수색하던 중 어린 시절 숲에서 정체 모를 여성을 피해 동방민과 함께 도망쳤던 기억이 되살아났다. 그리고 그 당시 자신과 동방민이 소낭촌 'F아동요양병원'에 갇혀 있었다는 사실까지 알게 됐다.

이에 곧바로 병원에 잠입한 권주는 데릭 조(송승헌 분)가 발견한 환자 차트를 보고 충격에 빠졌다. 차트에는 동방민의 특이사항은 물론, 권주의 청신경 상태까지 자세하고 정확하게 기록돼있었기 때문.

같은 시각 동방민은 병원 소강당에서 다인성 망상장애를 유발한 학대범이자 자신의 친부인 동방헌엽(장항선 분)을 살해하려다 권주와 데릭을 발견하고 도주했다. 권주는 먼저 동방헌엽을 이송시킨 뒤, 동방민과 데릭이 총격전을 벌이고 있는 곳으로 뒤따라갔다.

자신을 도발하는 동방민에 권주는 "너 같은 사이코 말에 휘둘리지 않아. 네가 따라한 내 인격, 그 귀로 넌 죽이라고 했지만 결국 살리는 선택을 한다는 걸"이라고 말하며 오히려 동방민을 자극했다.

결국 동방민의 다른 인격들까지 이끌어내며 그를 흔들리게 만든 권주는 마침내 동방민을 체포하는데 성공, 상개동 일가족 살인사건 및 다수의 사건이 종료되면서 인과응보의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안겼다.

그러나 다음날 동방민은 권주에게 "그 귀 잘 지켜. 놈들이 가지러 올테니"라는 말로 의아함을 남겼다. 또 권주는 한우주(강승윤 분)를 통해 서커스 삐에로 게임과 동방민의 보청기가 파브르와 관련이 있다는 것과 F아동요양병원 역시 미국에 있는 파브르 청신경 연구소와 유관하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후 권주는 홀로 병원을 찾았고, 그런 권주의 앞에 한 중년 여성이 나타나 "그런 청력이 어떻게 생겨났는지 궁금하지 않아? 우리와 함께 한다면 그 청력의 비밀을 알 수 있어"라고 말했다. 권주는 '반드시 돌아오겠다'는 메모만 남긴 뒤 뜻밖의 모습을 드러낸 방제수(권율 분)와 함께 행적을 감춰, 다음 시즌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