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찬투' 간접영향 제주, 내일 많은 비…수도권은 맑음

등록 2021.09.13 17:55: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화요일 중부 맑음…10도 이상 큰 일교차

제주 최대 500㎜ 물폭탄…남부도 빗방울

'찬투' 간접영향권…17일 부산 진출 관측

[서귀포=뉴시스] 우장호 기자 = 북상 중인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간접영향권에 접어든 13일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산에 비바람이 치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 찬투가 오는 16일 오전까지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하며 진로가 정체될 것으로 예측했다. 2021.09.13. woo1223@newsis.com

[서귀포=뉴시스] 우장호 기자 = 북상 중인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간접영향권에 접어든 13일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산에 비바람이 치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 찬투가 오는 16일 오전까지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하며 진로가 정체될 것으로 예측했다. 2021.09.13. woo1223@newsis.com

[서울=뉴시스] 옥성구 기자 = 화요일인 오는 14일 수도권과 강원영서 지방은 대체로 맑겠지만, 제14호 태풍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제주도는 많은 비가 내리고 남부지방에도 가끔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기상청은 13일 "내일은 수도권과 강원영서는 대체로 맑고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면서 "제주도는 비가 내리고, 전북 남부와 전남권, 경북권 남부와 경남권은 가끔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제주도는 내일 북상 중인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다량의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시간당 50~70㎜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총 5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또 돌풍과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전남권과 경남남해안에는 20~80㎜, 전남남해안의 많은 곳은 120㎜ 이상의 비가 예상된다. 경남권과 전북남부, 경북권남부도 10~40㎜의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와 전남남해안에는 시속 35~60㎞, 최대순간풍속 시속 70㎞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도 바람이 점차 강해지겠다.

또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는 태풍특보, 그밖의 제주도 해상과 서해 먼바다, 남해 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표 중이다. 당분간 바람이 시속 35~65㎞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7.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내일은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0도 이상으로 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5~22도, 낮 최고기온은 23~30도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21도, 수원 19, 춘천 18도, 강릉 18도, 청주 20도, 대전 20, 전주 21도, 광주 21도, 대구 20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9도, 수원 30도, 춘천 29도, 강릉 26도, 청주 28도, 대전 27도, 전주 27도, 광주 26도, 대구 25도, 부산 24도, 제주 27도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까지 사이에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15일까지 비가 오는 지역에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한편 북상하는 태풍 찬투의 진행 방향에 따라 강수구역과 해상상태가 변동될 가능성이 있다.

지난 7일 발생한 태풍 찬투는 이날 오후 3시 기준으로 중국 상하이 동남동쪽 약 200㎞ 부근 해상을 지났다. 이동속도는 시속 25㎞, 중심기압은 96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은 초속 39m이다.

태풍 찬투는 오는 16일 오후까지 3일 동안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하며 정체되는 이례적인 진로가 예상된다. 이후에는 우리나라로 방향을 틀어 오는 17일 오후 3시 부산 남서쪽 약 100㎞ 부근 해상에 다다를 것으로 관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castlen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