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지스자산운용 "4년 연속 글로벌 ESG 평가 최고 등급"

등록 2021.10.22 09:59:21수정 2021.10.22 10:19: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동아시아 지역 오피스' '아시아 지역 비상장 오피스' 부문 1위

associate_pic

오토웨이타워 전경. (사진=이지스자산운용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이지스자산운용이 국제적인 ESG 평가기관인 GRESB(글로벌 부동산 지속가능성 벤치마크) 평가에서 4년 연속으로 최고 등급인 '5스타'를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GRESB는 부동산과 인프라 투자의 지속가능성을 매년 평가·발표하는 국제기관이다. 총 6조4000억달러에 달하는 자산의 ESG 정보를 제공한다. 이번 부동산 조사에는 총 1500여 개의 부동산 회사, 리츠(Reits), 펀드 및 개발업체 등이 참여했다. 총 47조달러 규모의 자산을 운용 중인 140여 개 글로벌 기관투자자가 GRESB의 평가 결과를 ESG 성과 지표로 활용한다.

이지스자산운용은 회사의 ESG 정책과 운용 자산인 오토웨이타워를 대상으로 2017년부터 매년 GRESB 평가를 받고 있다. 올해 지속가능성 평가에서는 역대 최고점인 94점(100점 만점)을 받았다. 지난해(88점)보다 6점 더 높다. 분야별로는 환경(E) 56점(62점 만점), 사회(S) 18점(18점 만점), 거버넌스(G) 19점(20점 만점)을 받았다.

이지스자산운용의 평가 점수는 GRESB 평가 대상 평균점수(73점)를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동아시아 지역 오피스', '아시아 지역 비상장 오피스' 부문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이지스자산운용이 GRESB 평가의 최고 등급인 '5스타'를 획득한 것은 이번이 4년째다.

이번 평가 대상에 포함된 오토웨이타워는 이지스자산운용을 대표하는 친환경 건축물이다. 건물 외관은 에너지 절약형 커튼월과 친환경 단열재를 활용해 냉난방 에너지 사용을 줄였다. 실시간 에너지진단 웹서비스(Soft-BEMS)를 활용해 에너지 사용량을 추적 관리하면서 지난해 건물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2019년 대비 6.7% 감소했다.

이지스자산운용 관계자는 "지난해 유엔환경계획(UNEP)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탄소 배출량의 약 28%가 건물 운용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등 친환경 건축물의 중요성이 갈수록 강조되고 있다"며 "이지스자산운용과 오토웨이타워가 탄소 중립을 위한 건물 운용의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