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도, 가을철 성육기 맞아 어선 안전사고 예방 합동점검

등록 2021.10.28 08:58:4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1월1~30일 화성 궁평항, 안산 탄도항 등 5개 시·군 1005척 대상

associate_pic

어선 안전점검.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경기도는 조업활동이 늘어나는 가을철 성육기를 맞아 다음 달 1일부터 30일까지 어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관계기관 합동 점검을 한다고 28일 밝혔다.

화성시 궁평항, 안산시 탄도항, 김포시 대명항, 시흥시 오이도항, 평택시 권관항 등에 도내 어선 1005척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합동점검에는 화성시 등 5개 시·군과 해양수산부, 해양경찰,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수협중앙회가 참여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구명조끼·구명부환·소화기 비치 여부 ▲기상특보 수신을 위한 통신장비 확보와 정상작동 여부 ▲기관실 배전반·전선·축전지 통풍 보호덮개 상태 확인 ▲안전모·손상로프 교체, 조업설비 끼임 위험표시 여부 ▲난로, 전열기, 가스레인지 등 화재취약 부분 설비상태 확인 등이다.

도는 어선 안전사고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기관 안전여부를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지난해 수협중앙회 어업정보통신국 자료에 따르면 기관 고장 원인으로 인한 어선사고가 전체의 71%를 차지했다.

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하도록 권고하고, 중대 결함사항은 출항 전까지 수리를 완료하고 운행할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또 어선 사고예방 점검 말고도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손소독제 비치, 선실 환기 유지 등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사항 홍보도 병행한다.

김성곤 경기도 해양수산과장은 "가을·겨울철 어선 조업활동 증가에 따라 충돌, 전복 등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이번 합동점검을 통해 어선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자율적인 안전관리 분위기를 조성하고 어선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