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영식 의원, 오는 20일 메타버스 진흥 토론회 개최

등록 2022.01.17 17:08: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메타버스 진흥법 제정·차기 정부 역할에 관해 토론"

associate_pic

▲김영식 국민의힘 의원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김영식 국민의힘 의원은  오는 20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메타버스는 미래다'(메타버스진흥법 제정과 차기 정부의 역할)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주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좌장은 과학기술부 차관을 역임한 박영일 이화여자대학교 교수가 맡았으며, 최경진 가천대학교 교수가 '메타버스 제정법 주요 내용과 차기 정부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발제할 예정이다.

토론에는 박민철 김앤장 변호사, 주용환 강릉원주대학교 교수,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 박관우 위즈웍스튜디오 대표가 참여한다.

메타버스는 가공, 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코로나19 팬더믹에 따른 비대면 추세에 힘입어 차세대 서비스 플랫폼으로 각광받고 있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메타버스 서비스모델과 기존 산업 및 규제체계와의 충돌로 메타버스 산업 활성화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김영식 의원은 지난 11일 '메타버스산업 진흥법안'을 발의한 바 있다. 주요 내용으로는 메타버스산업기반 조성을 위한 메타버스진흥기본계획 수립, 메타버스산업진흥위원회 신설, 전문인력 양성 계획뿐 아니라 대체불가토큰(NFT) 화폐 도입 등 최근 주목받고 있는 가상화폐 내용도 총 망라돼 있다.

이 토론회는 국민의힘 공식 유튜브 오른소리와 국회방송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김영식 의원은 "메타버스는 머지않아 현실 세계를 보완·확장하여 사회·경제·문화의 신성장 동력이 될 것이다"며 "이번 토론회에서 메타버스 산업 육성을 위한 제도 기반 조성과 국내 기업이 글로벌시장에서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심도 깊은 논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